정보제공

(정보제공)‘제18회 서울장애인인권영화제’ 28일 개막
작성자 : admin   작성일 : 2020-05-18   조회수 : 585
파일첨부 :

‘제18회 서울장애인인권영화제’가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사흘 간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에서 열린다.


올해 영화제의 주제는 ‘나를 보라’이다. 타인을 바라보고 있는 ‘나’를 보는 것, 스스로를 질문하고 새롭게 생각하는 과정을 밟는 것에 대해 말해보려 한다. 지역에서 보통의 삶을 살아가는 사람, 노동하며 살아가는 구체적인 사람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부대행사는 ‘전염병과 장애인’, ‘장애인 노동권’, ‘중증장애인의 자립생활’ 등을 주제로 펼쳐진다.

모든 영화제 상영작에는 한글 자막과 수어통역이 화면으로 들어가 있으며 특히 선정작 10편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화면해설을 지원한다. 개·폐막식을 비롯해 관객과의 대화 등 모든 행사 프로그램은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어 통역도 함께 이루어진다. 모든 영화는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작품 상영은 28일 낮 12시부터 마로니에 공원에서 시작되며 저녁 6시 30분에 마로니에 공원 야외무대에서 개막식이 열린다.

영화제는 30일 18시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이음 야외무대에서 양동준 감독이 연출한 ‘느릿느릿 달팽이 라디오’를 폐막작으로 상영하고 마무리된다.
 

이전글 (정보제공서울시 장애인 38만명에 덴탈마스크 200만장 지원
다음글 (정보제공)2020장애인 의료비 지원